2012 05 02

I just got back from Seoul last Saturday, and already, I cannot wait to go back (in October)! The next time I will be going with two of my younger sisters, Katie and Jadie. I’m excited as hell, almost three weeks in the land of the morning calm! 

I can hear my lola going, “Try another country~” Haha ^^

Now in between, what should I do? I’m determined to veer away from local fandom culture, and focus on looking for work. I am not entirely sure when I’ll be leaving. My family’s moving places, and Mom and Dad are quite busy fixing stuff.  So until everything is settled, I can’t go. 

LA? NY? Those are my two options. I was so set on going to New York — I have never been there, and it’s always been on my list of places to go to. But right now I am not quite ready for a huuuuge change. A mix of change and familiarity would be just what I need, in short, Los Angeles. :))) I’m prolly going to miss SMTown though, but I could care less at this point. Haha. (Okay also because there are no more floor/pool tickets, so what’s the point of watching if I’ll only be able to see HoMin in dots, right; ) 

For now, fixing myself, fixing my life, my priorities. I can do thissss! 

I’m excited. I can’t wait to leave and travel and then come back and then travel again. Haha~ (And maybe after a bit of that, I will study again. It’s never too late to go back to school~) 

Advertisements

Countless pieces…

Countless pieces of myself… I have been scattering them on different journals. I wish I could keep just one, and write everything there, but then for some reason, I don’t feel comfortable.

More private thoughts, I leave on my Livejournal. The lighter ones, are posted on candy-sky.com. And thoughts which I come in between, I post here, and everywhere else — my Minihompy or Naver. Long gone were the days when I kept everything in one place, and didn’t give a single care as to whom its accessible to.

It is getting burdensome. Why can’t I stick to just one, and not be bothered? Why does it bother me anyway?

= |

My own horcruxes.

가사 | In Heaven – JaeChunSu

In Heaven – JCS (작사:김재중   작곡:김재중   편곡:김재중/BJD/MDS)

그만 갈게
가지마
곧 돌아올 거야 그러니까…
거짓말, 거짓말
아니야 내가 널 이만큼 사랑하는데…
그 사랑 지금 보여줄 순 없겠니?
사랑해…
또 다시 사랑할 순 없겠니…지금와선 말할 수가 없어
너의 기적 그 모든게 환상 같아
마지막 니 모습 속
서서히 기억 속에만 잠겨져 가는 것만 같아
어딘가에서 날 보고 있을까
후회해도 늦어버려 볼 수 없어
추억의 그림자의 촉촉한 내 눈물들로 그 자릴 지켜보고 있어그 말 못해 정말 못해 니가 내 옆에 있을 때만큼
미안한데 그게 안돼 이젠 모든게 떨려와
조금 더 기다리다 꿈속을 헤메이다
결국 니 안에서 눈을 감을까봐가지마 더 가지마 내 곁에 있어줄 수는 없니
거짓말 다 거짓말 전혀 들리지가 않아
사랑해 널 사랑해 한마디 보여줄 수는 없니
사랑해 널 사랑해 또 다시 사랑해 주겠니벌써 이렇게도 지나 왔어
너의 흔적 찾아봐도 지워졌어
마지막 니 기억도 눈물의 태엽속으로 잠겨져 가는 것만 같아이만 끝내 나를 끝내 니가 내 옆에 있지않다면
미안한데 이만 갈게 이제 너의 길을 따라
끝없는 길을 따라 널 찾아 헤메이다
결국 너를 잃고서 슬퍼만 할까봐가지마 더 가지마 내 곁에 있어줄 수는 없니

거짓말 다 거짓말 전혀 들리지가 않아
사랑해 널 사랑해 한마디 보여줄 수는 없니
사랑해 널 사랑해 또 다시 사랑해 주겠니가지마 가지마 있어줄 수 있니
거짓말 거짓말 들리지가 않아
사랑해 사랑해 보여줄 수 있니
사랑해 사랑해 사랑해 주겠니
가지마 가지마 있어줄 수 있니
거짓말 거짓말 들리지가 않아
사랑해 사랑해 보여줄 수 있니
제발 돌아와줘가지마 더 가지마 내 곁에 있어줄 수는 없니
거짓말 다 거짓말 전혀 들리지가 않아
사랑해 널 사랑해 한마디 보여줄 수는 없니
사랑해 널 사랑해 또 다시 사랑해 주겠니